상단메뉴로 바로가기 본문 콘텐츠로 바로가기 본문 하단으로 바로가기

고인돌이란

> 고인돌 Q & A > 고인돌이란

고인돌이란

  • 고인돌이란 지상이나 지하에 시신을 묻는 무덤방을 만들고 그 위에 큰 돌을 얹은 선사시대 무덤이 대부분이다. 고인돌은 납작한 판석이나 괴석형 덩이돌 밑에 돌을 고여 지상에 드러나 있는 즉 고여 있는 돌이란 뜻인 지석묘를 우리말로 표현한 것이다.

고인돌의 다른 이름

  • 고인돌을 민간에서는 자연석이 땅에 묻혀있는 것에서 독배기, 바우배기 등 독바우로 부르고 있으며, 받침돌이 고이고 있는 기반식 고인돌의 경우 괸바우, 암닭바우로, 덮개돌의 형상을 따라 배바우, 거북바우, 두꺼비바우, 개구리바우로 부르고 있다.

민간신앙과 관련된 이름

  • 민간신앙과 연관시켜 고인돌의 배치상에서 칠성바우, 장군이 돌을 옮기다가 말았다는 전설이 많아 장군바우라 부르고 다른 이름으로는 주암(舟岩)(배바위), 구암(龜岩)(귀암, 거북바위), 칠암(七岩)(칠성바위), 지석(支石)(괸돌, 고인돌) 으로 부르고 있다.